The secrets behind talents companies crave Who do they want?

Main Article Content

SangMin Whang
TaeYon Kwon

Abstract

This research is aimed at identifying the features of ‘talented candidates’ sought after by professional human resources and recruiters in major companies. First, this research investigated how they perceive potential candidates by examining various standards with which candidates are evaluated in recruiting process. Various perceptions of ‘talented candidates’ was summarized into a questionnaire of 99 Q statements. The participants were then responded into ‘who you want to recruit’ and ‘who you don't want to recruit.’ The responses were subsequently subdivided by factor analysis employing the Q- Methodology. Wide perception of people’s for ‘talented candidate’ can be epitomized into a person who generates hard results, leads co-workers, and remains loyal to the organization with a proper dose of balance in professional life. They all seemed to embody the properties of a ‘passionate CEO’, an ‘eminent field expert’, or a ‘trophy-winning consultant’. To the contrary, the images of candidates unwanted by companies could be associated with the features of workers being laid off. These were a ‘couch potato with a sigh’, a ‘barely-surviver’ or ‘greedy-for-security’. Further subdividing those wanted and unwanted by companies leads to 6 categories of talents. Those wanted by companies were categorized into: ‘earlier company founder’, ‘corporate-fitter’, and ‘contract-based’. Those unwanted by companies were categorized into: ‘always-being-sacrificed’, ‘spec-builder’, and ‘need-based employee’. The categorization made clear there is a difference between talents companies crave and talents wanting to be hired, which reveals a dichotomy between a candidate and a recruiter. In the case of professional HR officials and recruiters, it was clear that a candidate with certain predispositions at company side for company were wanted more.

Metrics

Metrics Loading ...

Article Details

How to Cite
WhangS., & KwonT. (2012). The secrets behind talents companies crave: Who do they want?. Korean Journal of Industrial and Organizational Psychology, 25(1), 59-83. Retrieved from https://journal.ksiop.or.kr/index.php/KJIOP/article/view/273
Section
Empirical Articles
Author Biographies

SangMin Whang, Yonsei University

Dept. of Psychology

TaeYon Kwon, Yonsei University

Dept. of Psychology

References

신문기사
“당신 해고야” 당장 잘라야 할 3가지 유형의 직원, 머니투데이, 2011-11-14
대기업 인재 확보 전쟁 ‘후끈’, 이코노미플러스, 2011년 9월호
대기업 ‘외국인 인재’ 국내서 잡는다, 문화일보, 2010-03-08
몰래 이직 준비 77%, ‘퇴근 후 시간활용’ 평균 4개월 소요, 서울신문, 2011-11-22
“면접에서 가장 난감했던 질문 1위는…”, 세계파이낸스, 2011-12-14
화려한 스펙에 배신당하고도 또 스펙에 눈이 가는데…, 조선일보, 2011-09-14

문헌자료
김명소 (1998). 신입사원 선발용 실용적 지능 검사의 변별타당도. 한국심리학회지: 산업 및 조직, 11(1), p. 97.
김범성 (2010). IT전문가의 이직행동의 요인 -임금과 신뢰문화의 직접효과 및 조절효과. 인적자원관리연구, 17(4), p.177.
김흥규 (2008). Q 방법론: 과학철학, 이론, 분석 그리고 적용. 서울: 커뮤니케이션북스.
박광량 (2005). 학술발표: 기업 조직에서의 인재 육성 기준. 연차학술발표대회 논문집, p.228.
박광량 (2005). 학술발표: 기업 조직에서의 해고기준. 연차학술발표대회 논문집, p.226.
박경미 (2006). 기업의 채용 환경변화와 채용관리의 뉴 트랜드. 임금연구, 14(3), p.4.
박상희, 김병섭 (2006). 여성채용목표제의 정책적 효과 분석: 공직 대표성에 대한 영향을 중심으로. 한국행정학보, 40(4), p.179.
서경민 (2006). 핵심인재 육성 프로그램 현황 및 시사점: 국내외 사례를 중심으로. 인력개발연구, 8(2), p.71.
안광호, 문충태 (2010). 영업사원의 직무성과, 직무스트레스와 이직의도 간의 인과관계에 대한 실증적 연구-직무교육과 전환손실의 조절역할을 중심으로-. 한국마케팅저널, 11(3), p.125.
안창일, 이만영, 박동건, 윤선아, 김성일 & 임영란 (1999). 원전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인사선발 검사의 개발. 한국심리학회지: 임상, 18(2), p.101.
유영현 (2004). 경찰공무원의 채용과정 및 교육훈련에 관한 연구. 인적자원관리연구, 10, p.21.
이선희, 김문석, 박수경 (2009). 가족친화적 경영이 조직몰입과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직장-가정 갈등의 매개효과 가설 검증. 한국심리학회지: 산업 및 조직, 21(3), p.383.
이요행, 방묘진, 오세진 (2005). 가족친화적 조직문화가 조직몰입, 직장만족, 이직의도, 그리고 가정만족에 미치는 영향: 직장-가정 갈등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한국심리학회지: 산업 및 조직, 18(3), p.639
이인원 (2010). 여성인적자원의 활용을 위한 여성신규인력채용의 결정요인연구: 서울시권기업체 설문조사를 중심으로. 지방행정연구, 24(4), p.363.
이주일 (2006). 대학교수의 이직의도에 영향을 주는 요인의 분석: 대학교수는 여전히 안정된 자리인가?. 한국심리학회지: 산업 및 조직, 19(4), p.543.
정범구, 이재근 (2002). 채용방식과 채용 후 직무태도의 관련성에 관한 연구. 인적자원개발연구, 4(2), p.129-158.
정선욱, 권지성, 장연진 (2006). 사회복지관의 사회복지사 채용실태 연구. 사회복지연구, 31, p.41.
차종석 (2005). 국내기업 핵심인재 경영의 현황과 개선방향-채용전략을 중심으로-. 임금연구, 13(1), p.4.
황상민, 최윤식 (2010). 주관성에 대한 심리학적 탐색: 인간의 마음을 객관화 하는 연구법. 주관성 연구, 21, 5-18.
Brown, S. R. (1980). Political Subjectivity. Yale Univ. Press.
Mckeown, B., & Thomas, D. (1988). Q methodology. Sage University Paper series on Quantitative Application in the Social Sciences, series no. 07-066. BeverlyHills: SagePubns.
Stephenson, W.(1953). The Study of Behavior: Q-Technique and its Methodology. Chicago: The University of Chicago Press.